2017.02.08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새누리당, 내년 6월 대선 당론 채택

대통령 4월 사퇴 등 조기 퇴진 로드맵 마련

 

(서울 뉴스드림=홍성인 기자) 새누리당이 내년 4월 대통령 퇴진과 6월 대선 추진을 당론으로 채택했다.

 

1일 새누리당은 박근혜 대통령의 조기퇴진 로드맵을 추진하며, 의원총회에서 만장일치로 합의를 봤다고 밝혔다.

 

정진석 원내대표는 의원총회 후 지난 주 국가 원로들의 의견을 듣고 큰 의미가 있다고 판단했다안정적 정권 이양과 탄핵 심판의 종료와 비슷한 시점이라는 점에서 가장 합리적이라는 일정이라는 데 당 소속 의원 전원이 만장일치로 박수를 통해 당론으로 채택했다고 말했다.

새누리당이 당론으로 채택함에 따라 향후 일정 문제에 대해서도 야당도 성의있는 반응을 내주고, 대화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새누리당의 이번 결정으로 탄핵 문제는 사실상 물 건너 갔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탄핵소추를 위해선 새누리당의 찬성표가 필요하지만 조기 대선추진에 대한 당론 추진으로 동력이 사실상 사라진 것이다.

 

이에 따라 향후 조기대선과 관련해 새누리당과 야당들의 의견대립 문제를 어떻게 풀어갈지 주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