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02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서울/인천/경기

화성시, 유치원부터 고교 급식 친환경 쌀 보급

지역 내 친환경농산물 생산·소비 시스템 구축

 

(화성 뉴스드림=박지환 기자) 로컬푸드 활성화 및 친환경 학교급식 정책을 펼치고 있는 화성시가 올해부터 유치원과 초, 중학교뿐만 아니라 관내 고등학교 급식에까지 친환경 쌀을 공급한다.

 

이번 친환경 쌀 급식 확대는 주식인 쌀의 자급비율을 높이고, 농가들에게 안정적인 소비처를 제공함으로써 지역 내 경제 선순환 구조를 만들고자 추진됐다.

 

이에 시는 지난해 친환경 인증면적을 50ha이상 늘리고 4개 단지 총 230ha에서 1280여톤을 생산했다.

 

올해부터는 일부 사립유치원과 관내 모든 병설유치원 및 초··고등학교까지 총 115,750여명의 학생들이 친환경 쌀을 급식으로 먹게 됐으며, 친환경농업 실천 농가의 증가로 환경보전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응구 농정과장은 지역 내 친환경 농산물의 생산·소비 시스템 구축으로 지속가능한 농촌 만들기에 한발 더 나아간 셈이라며, “우리 아이들과 시민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친환경 농산물 보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올해도 친환경 인증면적을 40ha이상 늘려 총 270ha에서 1365여톤의 친환경 쌀 생산을 목표하고 있으며, 계약재배 및 유통관리 등으로 안정적 공급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시는 지난 223화성 쌀 글로벌 브랜드화 선포식을 통해 친환경 학교급식으로 공급되는화성수향미등을 체계적으로 관리·육성해 나갈 것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