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7 (수)

  • 흐림동두천 14.7℃
  • 구름조금강릉 20.7℃
  • 연무서울 15.8℃
  • 연무대전 20.3℃
  • 맑음대구 23.7℃
  • 맑음울산 21.6℃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7.3℃
  • 맑음제주 18.8℃
  • 흐림강화 12.1℃
  • 구름많음보은 20.7℃
  • 구름많음금산 21.4℃
  • 구름많음강진군 18.5℃
  • 구름많음경주시 23.2℃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KOTRA, 對日 소비재 수출 확대 노력 활발

라쿠텐, 돈키호테 등 日 대형 유통망 바이어 20개사 방한 逆무역사절단 최초 개최

 

(서울 뉴스드림=박지환 기자) 해외 바이어가 우리 지방 내수기업을 만나기 위해 전국을 순회하는 ‘逆(역)무역사절단’ 사업이 최초로 열리고 있다.

 

KOTRA(사장 권평오)는 27일 인천, 28일 경기도 의정부에서 ‘逆무역사절단’ 사업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에는 라쿠텐, 아마존 재팬 등 대형 온라인 플랫폼과 돈키호테, 이온, 도큐핸즈 등 오프라인 유통매장의 수입 벤더까지 일본 각지에서 20개사가 참여했다.

 

통상의 무역사절단은 우리 기업들이 해외 두 개 이상의 도시를 방문해 상담을 진행하는 반면, 逆무역사절단은 해외 바이어들이 한국을 방문, 지역을 순회하며 우리기업과 상담한다. 따라서 해외 출장 시행이 어렵고, 서울에서 개최되는 수출상담회에도 자주 참석할 수 없는 다수 기업들이 쉽게 해외 유력바이어를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KOTRA는 지난해 9개 지역에서 ’일본시장 진출설명회’와 ’오사카 유력벤더 방한상담회’ 등을 개최, 지방 기업의 일본시장 진출 수요를 확인했고, 올해 10월 소비세 인상(8%→10%) 전 제품을 최대한 확보하려는 일본 기업의 니즈를 접목해 이번 사업을 기획했다.

 

참가 바이어는 인천, 경기북부에 소재한 우리 내수기업 및 수출초보기업 200여 개 사와 상담을 통해 화장품, 패션, 소형가전, 식품, 생활잡화 등 소비재 전반에 걸쳐 혁신적이고 경쟁력 있는 우리 제품을 찾을 계획이다.

 

작년 대일 화장품 수출액이 전년 대비 34.1% 증가한 3억 달러를 기록하는 등 화장품(BB쿠션, 립틴트 등), 식품(치즈닭갈비, 즉석떡볶이) 등에서 연이어 히트 상품이 나오면서 소비재는 대일 수출의 중요한 동력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라쿠텐과 야후쇼핑을 통해 화장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오사카에 오프라인 매장도 운영 중인 월드큐브의 시미즈 나오키 전무는 “2017년부터 이어져온 경제 한류 덕분에 일본 소비자들 사이에서 K-뷰티, K-패션이 하나의 장르로 정착됐다”면서 “아직 일본에 소개되지 않은 참신한 아이디어 제품을 찾으러 왔다”고 밝혔다.

 

한편, KOTRA는 이번 인천 및 경기북부지역을 시작으로 6월 전북·충북, 8월 대전충남·대구경북 등을 순회하며 일본 소비재 유통 바이어와 지방 내수기업 간 逆무역사절단 사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한편 KOTRA는 대기업 중심인 현재의 수출구조를 보다 건실하게 바꾸기 위해서는 수출 중소기업 수를 늘리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 하에 지난 2016년부터 ‘신규수출기업화’ 사업을 역점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수출의지와 경쟁력을 갖춘 내수기업 4,000개사를 매년 선발해 △ 전문인력 200명을 활용한 수출 멘토링 △ 해외 무역관을 통한 수입 인콰이어리 발굴 △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개최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선석기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지방 내수기업의 수출기업화는 단기적으로는 수출활력제고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중장기적으로 국가경제 균형발전을 이뤄가기 위한 중요한 과제”라면서 “해외출장 여력이 부족한 지방 기업들에게 보다 많은 수출 도전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중소중견기업이 지방경제 활력 회복의 주체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