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8 (화)

  • 맑음동두천 23.6℃
  • 맑음강릉 26.3℃
  • 맑음서울 23.6℃
  • 구름많음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19.6℃
  • 구름많음광주 21.9℃
  • 구름많음부산 21.1℃
  • 흐림고창 20.5℃
  • 구름많음제주 20.8℃
  • 맑음강화 19.1℃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1.7℃
  • 구름많음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서울/인천/경기

강남의 6월은 흥겹다

‘탭쇼’ 등 6월 목요예술무대 프로그램 공개

(서울 뉴스드림=권영석 기자)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탭댄스 뮤지컬 ‘TAP SHOW(탭쇼)’ 등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 강남구민회관에서 열리는 ‘목요예술무대’의 6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장소는 512석 규모의 2층 대공연장으로 △13일 조선시대 3대 악성인 난계 박연 선생의 일대기를 담은 뮤지컬 ‘열두 개의 달’ △20일 강남합창단이 출연하는 ‘사랑의 왈츠’ △27일 탭댄스 전문공연단 ‘탭꾼’이 제작한 뮤지컬로 관객이 직접 극에 참여하는 ‘TAP SHOW’를 선보인다.

 

‘열두 개의 달’과 ‘사랑의 왈츠’는 무료공연으로 강남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할 수 있으며, ‘TAP SHOW’는 전석 1만원으로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구입할 수 있다. 어린이·청소년·대학생에게는 5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한편 목요예술무대는 음악·뮤지컬·연극 등 다양한 공연을 제공하는 강남구의 대표적인 문화복지사업이다. 지난 1999년 3월 첫 공연을 시작한 이래 총 857회의 공연을 기록, 지난해에만 7100여명이 관람했다. 자세한 문의는 강남문화재단으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