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금)

  • 맑음동두천 21.7℃
  • 맑음강릉 20.9℃
  • 맑음서울 22.4℃
  • 구름많음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2.3℃
  • 구름많음울산 19.0℃
  • 흐림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18.6℃
  • 흐림고창 19.6℃
  • 흐림제주 19.6℃
  • 맑음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18.8℃
  • 구름많음금산 20.4℃
  • 흐림강진군 20.8℃
  • 구름많음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연예

전체기사 보기

‘집에서도 불쇼’…이유리의 중식 열정

‘편스토랑’서 중식 메뉴 ‘씨닭’ 개발 ‘관심 폭발’

(서울 뉴스드림=권영석 기자) 이유리의 집 안에서의 불쇼(?)가 화제가 되고 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7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전국 기준 시청률 5.7%(2부)를 기록하며 지상파 및 종편, 케이블을 모두 포함해 동 시간대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같은 시간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는 5.1%(2부), JBTC ‘슈가맨’은 3.6%, tvN ‘금요일 금요일 밤에’는 2.7%를 나타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5인 편셰프(이경규, 이영자, 이정현, 이유리, 정일우)가 ‘국산 닭’을 주제로 메뉴 대결을 이어갔다. 이경규는 K푸드의 대명사 양념치킨의 창시자를 만났고, 이정현은 생닭을 직접 해체하는 등 닭 요리 개발에 몰두했다. 정일우는 제주도에서만 먹을 수 있는 닭 요리들을 찾았다. 이 가운데 이유리는 본격적으로 중식 배우기에 돌입했다. 남대문시장에서 직접 웍을 산 이유리는 중식 대가 여경래 셰프를 찾아 칼질, 웍질 등을 배웠다. 급기야 중식 전문가들만 할 수 있다는 불쇼까지 성공했다. 이후에도 이유리는 노력을 이어갔고, 집에서도 중식의 불맛을 낼 수 있게 됐다. 이유리가 비교적 화기가 약한 집에서도 불쇼에 성공









여행/레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