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5.6℃
  • 구름많음서울 13.4℃
  • 구름조금대전 11.7℃
  • 흐림대구 13.5℃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6.3℃
  • 흐림부산 15.7℃
  • 흐림고창 16.1℃
  • 흐림제주 19.4℃
  • 구름조금강화 15.9℃
  • 구름많음보은 7.5℃
  • 구름많음금산 9.0℃
  • 흐림강진군 12.5℃
  • 흐림경주시 11.4℃
  • 흐림거제 15.4℃
기상청 제공

김성재 시인, 시집 ‘시간 밖 길 위의 수학자’ 출간

URL복사

(서울 뉴스드림=심영미 기자) 월간 시사문단 등단 작가인 김성재 시인(미시시피주립대학교 수학 교수)의 시집 ‘시간 밖 길 위의 수학자’(그림과책, 127P, 1만원)가 출간되었다.

 

김성재 시인은 서울대학교를 졸업해 1990년에 Purdue University 수학과 박사 유학길을 떠나 현재 미시시피주립대학교 수학 교수로 재직 중이며 모교인 서울대학교에서 미국 방학 동안 공학 특강을 하고 있다.

 

수학학자인 김성재 시인은 시집을 출간한 이유에 대해 “젊은 시절 밤낮으로 연구하느라 하루에 세 시간 밖에 잠을 자지 못했다. 결국 과로로 심장병을 얻었고 의사도 사형선고를 내렸다. 삶의 희망을 시로 적으면서 2년 동안 심신을 안정시켰고 그 후 기적적으로 살아갈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번 시집에서 김성재 시인은 지금의 하루하루 삶은 신이 주신 덤으로 사는 시간이라고 말한다.

 

그림과책 대표 손근호 시인은 “이 시집 원고를 받고 이렇게도 간결하고 비유와 은유가 잘 된 작품은 근래 들어 드물다”며 “이런 시집은 재미있는 풍자적 시집으로 시인의 관조적인 시선이 잘 처리된 시집이다. 추천 시집으로 권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편집 후기에서도 “김성재 시인의 시집은 누구나 읽어 볼 이유가 되는 책으로서 시간 밖 길 위에 있다고 여기는 독자들에게 권장하고 싶은 시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성재 시인은 시를 적는 수학자라고 문학계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김성재 시인의 시집은 2월 10일부터 교보문고와 대형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다.

 









여행/레저

더보기